부산영화제를 수놓은 셀럽들, 그리고 제네시스

기사입력 2018.10.10 13:12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지난 4일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의 개막식을 시작으로 열흘 간의 축제에 돌입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의 열기가 뜨겁다. 

300편이 넘는 출품작에 대한 관심 못지 않게 국내는 물론 세계 곳곳에서 모여드는 스타들에 대한 관심도 고조되고 있다. 레드카펫을 빛낸 스타들, 각종 부대 행사로 팬들과 만나기 위해 부산을 찾은 스타들이 어떤 차를 타고, 어떤 옷을 입는지 등 일거수 일투족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번 부산영화제의 공식 후원 차량은 '제네시스'다. 영화제 기간 동안 제네시스 라인업 EQ900, G80, G70 총 120여 대가 영화제에 참석한 주요 영화 배우와 영화 감독의 의전 차량으로 제공되었다. 부산국제영화제에 총출동한 셀럽들과 제네시스들의 모습들을 살펴 본다.

01.jpg
 
02.jpg
 
03.jpg

한국영화계의 대표 배우 안성기는 제네시스 G80을 타고 등장, 품격과 카리스마로 레드카펫을 빛냈다. 올해의 아시아영화인상(The Asia Filmmaker of the year)에 선정된 류이치 사카모토, 세계적인 영화음악가이자 피아니스트인 그도 제네시스G80 의전을 받았다. 평단과 대중이 모두 최고로 인정한 신 스틸러 배우로 ‘GENESIS steals the BIFF’라는 미니필름의 주인공이 된 조우진은 제네시스 EQ900을 탔다. 올해 부산국제영화제의 여신으로 등극한 한지민은 제네시스 G80 스포츠에서 내렸다.

한편,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후원사인 제네시스 브랜드는 남성패션지 에스콰이어와 함께 '제네시스 베스트 포토 어워즈'를 진행하고 있다. 

‘제네시스 베스트 포토 어워즈’는 이번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에서 공식 후원 차량 제네시스 EQ900, G80, G70에서 내리는 스타들의 최고의 순간을 촬영해, 베스트 포토를 뽑는 온라인 대국민 투표다. 어디서든 실시간으로 투표할 수 있으며 영화제가 열리는 10월 4일부터 오는 12일 자정까지 스타일링과 매너 등 에스콰이어 편집부의 평가 및 코멘트를 더해 최고의 주인공을 가린다. 최고의 한 장면을 남긴 스타에게는 제네시스 G70을 증정하며, 투표 참여 고객에게는 추첨을 통해 아난티 코브 숙박권과 영화예매권 500매를 선물한다.

현재 제네시스 베스트 포토 어워즈 마이크로 사이트에서 2차 투표가 진행중이며 결과는 13일 토요일에 발표된다.

<사진: 에스콰이어>



<저작권자ⓒ모토야 & moto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92982
 
 
 
 
 
  • (주)넥스틴ㅣ등록번호 : 서울-아02108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제호 : 모토야(http://www.motoya.co.kr)
  • 발행인, 편집인 : 김재민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광평로280, 1215호 (수서동 로즈데일오피스텔)
  • 발행일자 : 2012년 5월 7일 | 대표번호 : 02-3452-7658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민    
  • Copyright © 2012 NEXTEEN. All right reserved.
모토야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