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와 현대기아차, 북미 최대 오토쇼 참가

기사입력 2017.02.10 00:0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00년이 넘는 전통과 매해 100만명 이상의 방문객을 자랑하는 북미 최대의 자동차 전시회인 시카고 오토쇼(Chicago Auto Show)가 오는 2월 11일부터 20일까지 시카고 맥코믹 플레이스 컨벤션 콤플렉스(Chicago’s McCormick Place Convention Complex)에서 개최된다. 어마어마한 전시회 규모 덕분에 FCA US, 토요타, 메르세데스-벤츠 부스의 경우 자사의 자동차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시뮬레이션 부스까지 운영할 정도이다.


이에 맞춰 제네시스와 현대기아자동차는 전시회가 시작되는 오는 11일(토)-20일(월)에 각각 South A(부스면적 약 140평), North Hall(부스면적 현대차 약 535평, 기아차 약 590평)에 각각 5대, 20대, 26대를 전시할 예정이다. 제네시스는 시카고 오토쇼 최초 독립 부스 운영을 실시한다.




제네시스는 G80, G80 SPORT, EQ900를 선보일 예정이고, 현대차는 2018 엘란트라GT(국내명 신형 i30)을 비롯하여 아이오닉HEV(Hybrid Electric Vehicle), 아이오닉PHEV(Plug-in Hybrid Electric Vehicle), 아이오닉EV(Electric Vehicle), 쏘나타, 아반떼, 쏘나타 PHEV, 벨로스터 터보, 엑센트, 그랜져HG를 선보인다. 기아차는 K9, K7, K5, 더 뉴 K3 4도어/5도어, 프라이드, 니로, 쏘렌토, 스포티지, 카니발, 쏘울, 신차 스팅어 2대, SEMA 쇼카(니로, 쏘울, 쏘렌토, 카니발) 4대를 선보인다.







현대차는 친환경차에 대한 관심과 수요 증가에 발맞춰 자사의 친환경 차량인 아이오닉의 다양한 모델과 쏘나타 PHEV버전을 선보이고, 기아차는 니로를 양산차와 SEMA쇼카로 각각 선보일 예정이다.




<저작권자ⓒ모토야 & moto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76086
 
 
 
 
 
  • (주)넥스틴ㅣ등록번호 : 서울-아02108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제호 : 모토야(http://www.motoya.co.kr)
  • 발행인, 편집인 : 김재민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광평로280, 1215호 (수서동 로즈데일오피스텔)
  • 발행일자 : 2012년 5월 7일 | 대표번호 : 02-3452-7658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민    
  • Copyright © 2012 NEXTEEN. All right reserved.
모토야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