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 중소형 트럭 신차 공개

기사입력 2018.05.17 09:2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자료1] 2017 서울모터스 만트럭버스코리아 부스 전경-1.JPG
 

만트럭버스코리아는 국내 진출 수입 상용차 브랜드 중 유일하게 내달 7일부터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 참가, 아시아 프리미어 중소형 카고 트럭을 국내에 최초로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부산 벡스코 제2전시관에 640㎡ 크기의 부스를 조성한다. 이는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참가한 역대 모터쇼 부스 중 최대 규모로 전시 존, MAN AS존, 그리고 협력업체인 폭스바겐 파이낸셜 코리아 존으로 구성된다. 전시 존에는 아시아 프리미어 모델을 포함한 18년식 MAN TG 뉴 시리즈 트럭 3대와 버스 1대가 전시되며, MAN AS존에서는 제품 가동률을 최대화하는 MAN의 서비스를 보다 심층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를 통해 아시아 프리미어로 선 보이는 모델은 뉴 MAN TGL 3.5톤 중소형 카고트럭으로, 첨단 안전 사양 및 대형급 수준의 캡이 적용되어 동급 차량과 차별화되는 안전성 및 편의성을 제공한다. 특히 고품질의 엔진과 파워트레인이 장착되어 높은 연비를 제공, 만트럭버스코리아 TG 시리즈의 아성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대형급에 준하는 사양과 3축 조향 가변축을 적용해 주행 편의성 및 작업 효율성이 뛰어난 뉴 MAN TGM 6X2 320마력 카고 트럭과 파워트레인 및 연비가 강화된 18년식 뉴 MAN TGX 640마력 트랙터 역시 아시아 최초로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국내 최대 정규좌석인 74석을 보유한 2층 버스인 MAN 라이온스 더블 데커(Double Decker)도 함께 전시된다. 해당 버스는 경기도권을 중심으로 널리 이용되고 있는 만트럭버스코리아의 대표적인 버스 모델이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이번 ‘2018 부산국제모터쇼’를 통해 뛰어난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고객의 다양한 니즈에 적합한 운송 솔루션을 제안해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 하겠다는 전략이다.

 

한편,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참가하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는 6월 7일부터 17일까지 국내외 19개 완성차 브랜드와 부품, 용품 등 120여개 업체가 참가해 200여 대의 최신 차량을 전시할 예정이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제2전시관에서 브랜드 소개, 차량 전시 및 카카오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 관람객들을 위한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저작권자ⓒ모토야 & motoya.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26395
 
 
 
 
 
  • (주)넥스틴ㅣ등록번호 : 서울-아02108 | 등록일자 : 2012년 5월 7일 | 제호 : 모토야(http://www.motoya.co.kr)
  • 발행인, 편집인 : 김재민 | 발행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광평로280, 1215호 (수서동 로즈데일오피스텔)
  • 발행일자 : 2012년 5월 7일 | 대표번호 : 02-3452-7658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재민    
  • Copyright © 2012 NEXTEEN. All right reserved.
모토야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